프레지던트 1회

Published on by skyupi.over-blog.com

프레지던트 1회 다시보기

프레지던트 1회 다시보기



프레지던트 1회 동영상 다시보기 클릭!>>

프레지던트 1회 내용 줄거리:

대통령 선거를 한 달 여 앞둔 시점.

새물결 미래당의 대선 후보 장일준에 대한 비자금 수사가 전격적으로 이루어진다.
장일준은 그 배후에 아내 조소희가 있음을 직감하고, 대국민 선언을 하려하지만 어디선가 날아든 저격수의 총탄에 쓰러지고 만다.
그로부터 3개월 전...

가스폭발 사고로 어머니를 잃은 유민기는 장일준의 선거 캠프로부터 다큐멘터리 제작 의뢰를 받는다.
정치에 회의적이던 유민기는 장일준의 수행비서 장인영의 설득에 연회장으로 향하고 그곳에서 자신의 출생에 얽힌 충격적인 사실을 알게 되는데...  

온라인 TV 프로그램 다시보기 클릭!>>

드라마 다시보기 클릭!>>

프레지던트 시놉시스 다시보기:

한국의 대통령 선거과정을 통해,정치의 정도(正道)와 우리의 미래상에 적합한 대통령의 자질을 생각해 보고, 권력 투쟁의 이면에 가려진 정치인의 인간적 고뇌와 야망을 쫓아가 본다
해방 이후부터 지금까지 수십 년..우리는 격랑의 정치 세계를 경험하며 오늘까지 숨 가쁘게 달려왔다. 6.25와 4.19와 5.16과 유신과 5.18과 6.29를 겪으며 우리는 세계에서 가장 빠른 속도로 정치의 민주화를 달성시켜 왔다. 그러나 오늘, 대한민국은 심각한 정치 불신과 정치인 혐오에 빠져 있다. 사람들은 입만 열면 정치인의 욕을 하지만, 역설적으로 또한 세계 어느 나라 사람들보다도 정치에 관심이 많은 듯하다.

특히 대통령 선거 국면에서는 택시운전사부터 노인, 주부, 심지어 노숙자에 이르기까지, 대한민국은 거대한 정치의 용광로로 빠져든다. 대통령 선거는 그 어떤 드라마보다도 더 드라마틱하게 사람들을 끌어 들이고, 그 어떤 게임보다도 흥미진진한 대결의 장으로 우리를 몰아넣는다. 지역과 세대, 이념이 충돌하며 그 결과에 따라 사람들은 열광하고 분노하고, 기쁨과 슬픔과 희열과 좌절의 상반된 눈물을 흘린다.
이 드라마는 한국 드라마 최초로 그 엄청난 에너지가 폭발하는 대통령 선거의 한 복판으로 시청자를 초대하는 본격 정치 드라마이다. 우리는 지난 반 세기 동안 도합 열 명의 대통령을 경험해 오며, 수많은 굴곡의 역사를 걸어왔다. 그들 각 대통령들에 대한 평가는 사람들마다 상이하지만, 대체로 그들의 종말은 불우했다. 국부라 불리었던 건국의 대통령은 국민의 저항에 의해 권좌에서 물러났고, 5천년 가난을 해결했다는 대통령은 긴 독재의 끝에 측근의 총에 맞아 운명했으며, 군사 쿠데타를 일으켰던 두 동기 대통령들은 결국 감옥으로 갔으며, 오랜 야당 지도자였던 두 대통령은 IMF와 아들들의 비리로 인해 초라한 마지막을 장식했고, 젊은이와 인터넷이 열광했던 대통령은 바위에서 몸을 던져 그 마지막 비극을 이루었다.

대통령 또한 신이 아닌 인간이기에, 모든 국민들의 소망을 모두 이루지는 못할 존재이지만, 사람들은 그에게 신과 같은 전능함을 원한다.
그것은 현재의 우리 삶이 너무도 고단하고 힘이 들기 때문일 것이다. 아니, 지금 현재 고달프고 고통스러울지라도, 미래에 대한 희망을 던져 줄 지도자를 간절히 바라기 때문일 것이다.
이 드라마는 바로 그런 갈망에서 시작하려 한다.

비록 현실에 존재하지 않는 가상의 인물이라 할지라도, 사람들에게 꿈과 용기를 불어 넣어 줄 수 있는 지도자 상을 보여주려고 한다. 대통령 선거라는 전장에서 벌어지는 온갖 모략과 중상과 협잡과 폭로의 진흙탕 속에서, 묵묵히 정도를 지켜 나가며 끝내 승리하고 마는 한 인간의 애국심과 불굴의 정신을 보여주려고 한다.

그러나 이 드라마는 현실과 완전히 동떨어진 이상만 보여주려는 드라마는 아니다. 대통령의 지위에 오르기까지 한 인간이 겪어야 하는 상상을 초월하는 고통과 슬픔, 그를 정점으로 이루어지는 주변 사람들의 질시와 경쟁, 반드시 대통령이 되고 말겠다는 권력의지, 그 권력의지를 달성하기 위해 버려야 할 소중한 가치들, 신문 기사의 이면에 가려져 있는 대통령 후보 개인의 적나라한 생활상, 그리고 승리와 패배 그 절정의 순간까지, 이 드라마는 살아 있는 정치의 꿈틀거리는 내면을 생생하게 보여주려고 한다.

그럼으로 인해 우리가 우러러 보는 저 대단한 권좌의 남자도, 우리처럼 외로워하고 때로 방황하며, 욕망과 양심의 사이에서 고뇌하는 평범한 인간임을 보여주려고 한다. 또한 거친 파도를 헤쳐 나가는 뜨거운 남자의 멋스러움을 보여주고, 일면 추악하게 보이는 권력투쟁도 분명히 의미가 있는 전쟁이라는 것을 보여주려고 한다.

그리고 무엇보다도 고난과 역경을 딛고 반드시 성공하고 마는 인간승리의 현장을 가슴 벅차게 보여주려고 한다. 그리하여 오늘 고단하고 비루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에게, 이 드라마가 하나의 위안이 되고, 더불어 정치는 단지 혐오스러운 것만이 아닌, 더 나은 선을 지향하는 치열한 정신의 산물임을 보여주려고 한다.

주인공 장일준의 경선과정부터 대통령이 되기까지 이야기를 그린 정치 드라마로 카와구치 카이지(Kawaguchi Kaiji)의 '이글(Eagle)'을 원작으로한 작품이다.


프레지던트 등장인물:
                        최수종(장일준), 하희라(조소희), 제이(유민기),
                        왕지혜(장인영), 성민(장성민),강신일(이치수)

To be informed of the latest articles, subscribe:

Comment on this post